조선족학생을 돕는 단체 (기자- 강국진)

본문

"동포들이 동포를 도와야지요. 한 민족이 어려운 동포를 모른척하는데 어느 누가 눈길이나 주겠습니까?"
한국생활 7년째인 재중동포 이모씨는 그 자신 불법체류자 신분이면서도 매달 형편이 어려운 조선족 학생들을 위해 조학금(장학금)을 내는 온라인모임의 한국지역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정식이름은 "꽃망울-조선족조학장학기금회(www.kcw21.com)". 줄여서 꽃망울회이다. 꽃망울은 꽃피기 전 상태인 어린 학생들을 가리킨다. 가정형편이 어려워 꽃을 피우지도 못하고 시들어버리는 학생들이 없도록 하자는 뜻에서 꽃망울회라고 이름을 붙였단다.
꽃망울회에서 우선 눈에 띄는 점은 회원들의 공간적 범위가 무척 넓다는 것이다. 한국, 일본, 중국, 미국, 베트남 등 5개국의 한민족 약 120여명이 온라인을 중심으로 활동한다. 운영진은 1년에 한 번씩 추천을 거쳐 온라인투표로 선출하고 예결산 내역도 온라인으로 모두 공개한다.
꽃망울회는 2년째 중국 연변, 심양, 목단강 등지의 조선족 초중고등학생들 25명을 꽃망울 장학생으로 선정해 평균 100-200위안의 장학금을 지원한다. 별도의 회비 없이 각자 개인후원과 단체후원 가운데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단체후원으로 입금된 성금은 꽃망울회가 관리하면서 학생들에게 매달 조학금을 보내는 것이고 개인후원은 학생 한 명을 지정하여 입금한 금액을 그 학생에게 전달하는 방식이다. 학생 선정은 중국지역이사들이 학교장의 추천을 받아 결정하는데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을 우선으로 한다.
돕고 싶은 학생은 많은데 여력이 없을 때 가장 마음이 아프다는 이씨는 꽃망울회를 더 발전시켜 언젠가 아름다운재단같은 자선단체를 만들고 싶다고 말한다. "많은 조선족 학생들이 가정형편이 어려워 학교에 다니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들에게 한국돈 2만원만 있으면 한 달 동안 아무 걱정 없이 공부할 수 있는데도 말입니다."

강국진 기자 (4.5매)

ps: 재외 동포 신문에 난 기사입니다.
    http://www.dongponews.net/
* 관리자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4-01-10 07:07)
* 미소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8-07-18 10:33)

댓글목록

  ^^* 무슨 말을 해야 될지 모르겠습니다.
있는 그대로 사는 그 모습 너무 보기 좋습니다.
요즘에 그래서 좀 바빴냠,,ㅎㅎ
앞으로도 쭉 잘 부탁드립니다,,~
요즘 들어 우리 꽃망울회에 좋은 소식뿐이네요,ㅎㅎ

  잘~~될겁니다.모든게...
꽃망울회 화이팅!

춘님의 댓글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꽃망울회여러분 다같이 게속 힘냅시당 ^.^*

강국진기자님 감사합니다^^

회원로그인

회원로그인

- 회 장(한국) -

닉네임 : 가을비    이름 : 이광일

국적 : 한국    지역 : 한국/서울

- 고문겸 상임이사(한국) -

닉네임 : 백민    이름 : 양종

국적 : 한국    지역 : 한국/서울

- 고문겸 상임이사(중국) -

닉네임 : 해란강    이름 : 현룡천

국적 : 중국    지역 : 한국/인천

- 상임이사(한국) -

닉네임 : 공주    이름 : 김매

국적 : 한국    지역 : 한국/경기

- 상임이사(중국) -

닉네임 : 웃는햇님  이름 : 김매화

국적 : 중국    지역 : 중국/청도

- 상임이사(한국) -

닉네임:빨간호랑이/이름:신홍범

국적 : 중국    지역 : 한국/서울

- 상임이사(중국) -

닉네임 : 솜   이름 : 리경

국적 : 중국    지역 : 중국/연길

- 상임이사(중국) -

닉네임: 입쌀선생 / 이름: 량경록

국적 : 중국    지역 : 중국/연길

 
"花蕾会"微信公众平台